꿀잼으로 본 좀비영화 2편

홍주 0 105 11.11 20:30
6c84713fa84404278c1a3b17c393f1f8.jpg

10f89a85f72fabe608667d8daa403096.jpg

1008c749d617647941e1fe1a6dc7063e.jpg

f996c7bd16a1c8b519f0018279bd84e7.jpg

ef2598a7ef5fc383cf874c882b0a58d2.jpg

99b983892094b5c6d2fc3736e15da7d1.jpg

더 배터리

장르: 좀비 드라마


스토리: “우리 그냥 무작정 가고 있잖아. 어딜 가는 건데?” “아무데도 안 가. 그게 중요한 거야. 마치 상어처럼 말야, 놈들은 멈추면 죽어. 우리도 마찬가지야.”  좀비들로 인해 황폐해진 세상, 
냉정하게 현실을 바라보는 벤과 현실을 외면하며 음악에 빠져 있는 미키.  두 사람은 목적 없이 떠돌고 있다.
남겨진 것은 오직 시체도 사람도 아닌 존재들과 텅 빈 도시.
어느 날, 우연히 주운 무전기에서 낯선 이들의 목소리를 듣게 되는 두 사람.
또 다른 생존자가 있다는 사실에 기뻐하지만, 그들은 차갑기만 하다. 
 
그들과 마주치게 된 두 사람은 생각지도 못한 위기를 맞게 되고… 설상가상으로 좀비 떼까지 몰려오기 시작하는데....
더 이상은 버틸 수 없다! 여기서 멈추면 죽는다!  마침내, 용기를 낸 미키는 목숨을 건 탈출을 시도한다


평점:9점
두 사람이 좀비 세상에 살아가는 과정을 보여주는 영화인데 정말 몰입해서 재미있게 봄
보면서 내가 저 상황이라면 어떨까? 라고 생각들게 만드는 영화.


88abbfe0e91d4ba87fe8ac0cd038ca59.jpg

5c9e90c23c91ad9ff78c2748f4a62a9a.jpg

f3650cfdde33f42318e0d5fa1b92ed5a.jpg

ba42193913a7f900fd938246fbb29f39.jpg

785f7edbdc443224c255b4e788b31dc1.jpg

1375e12b6fcd16626c177b04639801a0.jpg

스테이크 랜드 


장르: 좀비(뱀파이어) 드라마


스토리: 뱀파이어가 지배하는 도시...최후의 희망 ‘뉴에덴’을 향한 위험한 여정이 시작된다!


정부는 해체되고 지도자들은 도망가버린 모든 희망이 사라진 도시. 뱀파이어 좀비들이 갑자기 미국을 휩쓸면서 도시는 무덤이 되고, 생존자들은 교외지역으로 달아나 밤이 되면 뱀파이어들의 위협으로부터 공포에 떨어야 한다. 온 가족이 뱀파이어 좀비들에게 처참히 살해당한 어린 마틴(코너 파올로)은 뱀파이어 좀비를 쫓는 사냥꾼(닉 다미시)의 보호를 받게 된다. 미스터라고 알려진 사냥꾼은 마틴과 함께 뱀파이어 좀비를 죽이며 유토피아의 공간이자 안전한 곳인 ‘뉴에덴’으로 향하지만, 뜻하지 않게 이들을 방해하는 것은 뱀파이어 좀비들을 구원의 자녀라고 생각하는 광신도들의 공격이다. 유토피아의 공간 ‘뉴에덴’으로 향하는 길고 긴 여정, 과연 그들은 희망의 공간인 ‘뉴에덴’에 무사히 도착할 수 있을까?


평점: 9점


스케일크고 오락성 좀비영화는 아님. 이 영화도 영웅 ㄴㄴㄴ
성장을 담은 영화로 다른 오락성 좀비영화와 다른 재미로 재미나게 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5840 (왕스압)좆지우의 모든것 영웅아 00:30 18
35839 역시 프로는 결과물을 내야한다 향수 11.24 28
35838 [28.9mb] 묘이 미나 고슴도치 11.24 38
35837 드립기회는 절대 놓치지않는 국민섹무새 갓동엽 뽀송이 11.24 85
35836 김정민 vs 김사랑 슈가팡 11.24 109
35835 집에 도둑이 들어오는 만화 백상아리 11.24 23
35834 배틀그라운드 300만장 돌파! 존고 11.24 34
35833 길 가다가 시비 붙음 뽀송이 11.24 87
35832 마음이 편안해지는 도트 장인의 작품 금사빠 11.24 41
35831 문명5가 갓겜인 이유 밀크밀키 11.24 116
35830 모 대학교 대나무숲 더치페이 논란 꽃가람 11.23 103
35829 [14mb] 아이돌학교에 이런 인재가 있었냐 파이널 11.23 4
35828 시원한 개랑 11.23 59
35827 동생 놀래켜주려 들어갔더니 롤리팝츄 11.23 67
35826 현재 크보 근본갑 투탑 가온담 11.23 93
35825 단풍국 해수욕장에서는 흔한 풍경 아프로디테 11.23 36
35824 다음주 아는형님 나오는 꼬부기닮은 연예인 너구리 11.23 110
35823 구강 청정제의 놀라운 기능 백상아리 11.23 21
35822 봐도 오타쿠 소리 안듣는 만화 & 애니들 개랑 11.23 71
35821 일기예보 가을소년 11.22 12
35820 노벨상은 거의 확정이었던 한국인 과학자 지유다 11.22 99
35819 기분이 이상해진 사나 피터팬 11.22 112
35818 이시각 라붐갤.... 벌써부터 1류 바닐랑 11.22 118
35817 민물장어 무한리필되는 펜션 봄이 11.22 118
35816 이세영 안티카페 월향리샤 11.22 88
35815 미국의 성교육용 인형 잴루죠아 11.22 48
35814 레드 준표가 부인을 대하는 자세 임팩트 11.22 50
35813 리지의 자동차 보험료 싸이렌 11.21 39
35812 무한도전 정준하 전설의 돼지불백 개랑 11.21 71
35811 고속도로에서 만난 무서운 차량 고슴도치 11.21 44


 

페이스북에 공유 트위터에 공유 구글플러스에 공유 카카오스토리에 공유 네이버밴드에 공유
판교데이트
양재소개팅
기념일데이트
시흥데이트
부평데이트코스
서울실내데이트
미팅보고서
대만남자모델
동대문소개팅
가가체팅